> Home > 설교와칼럼 > 디딤돌
 
오월의 숲 속에서
윤희문 2018-05-25 09:49:04 25

오월의 속에서

 

나무가

하늘을 바라보듯이
그대가
나의 마음을
어디서나
바라볼 있다면
떠가는 구름
나의 편지가 되고

호숫가를 거닐듯이
그대가
나의 마음에
가까이
다가올 있다면
바람에
출렁이는 물결이
나의 노래가 되고

속의 오월은
잎새 잎새마다
나의 사랑을 담은
싱그러운
초록의 노래 소리

구름, 바람, 파란 하늘
오월의 속에서
나도 나무가 되어
그대오는 발걸음에
귀를 기울이리라


       
마음을 넓혀 놓으세요 윤희문 2018.05.30
내가 섬이 되는 날 윤희문 2018.05.18
 
 
 
800 Hurley Ave., Rockville, MD 20850 | Tel.301-838-0766 (교회), 301-838-9445 (목사관) | Fax.301-838-0766
Copyright (c) 2008 Korean Presbyterian Church of Rockville All right reserved.